콘텐츠바로가기

'시그널' 이시아, 정우성·이정재의 아티스트컴퍼니 '1호 배우' 됐다

입력 2016-06-24 15:03:29 | 수정 2016-06-24 17:49:55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배우 이시아가 아티스트 컴퍼니의 1호 전속 배우가 됐다. 아티스트 컴퍼니는 톱배우 정우성, 이정재가 동반 설립자로 의기투합해 만든 매니지먼트사다.

아티스트 컴퍼니는 24일 "이시아와 앞으로 활동을 함께 하기로 결정했다"고 공식 발표했다. 이로써 이시아는 아티스트 컴퍼니 소속 배우 1호가 된 것.

아티스트 컴퍼니 측은 "이시아는 드라마 '시그널'을 통해 짧은 등장에도 눈길을 사로잡을 만큼 매력적인 배우라는 사실이 증명된 바 있다"며 "청순하면서도 깊이 있는 이미지가 가장 큰 매력이다. 더불어 아직 보여줄 수 있는 게 더 많은 다채로운 이미지의 배우이기에 전속계약을 체결하게 되었다"고 밝혔다.

이어 "이시아가 배우로서 탄탄한 필모그래피를 만들어 나가며 좋은 배우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진정성을 가지고 함께 하겠다"고 매니지먼트로서의 각오도 전했다.

이시아는 tvN 드라마 '시그널'에서 조진웅의 첫사랑 '원경' 역을 맡아 뜨거운 관심을 받았다. SBS '내겐 너무 사랑스러운 그녀'로 본격적인 연기 활동을 시작해 JTBC '하녀들', SBS '리멤버: 아들의 전쟁'을 통해 차곡차곡 연기력을 쌓아왔다. 현재는 KBS1 일일연속극 '별난가족'에서 '강단이' 역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