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뷰티풀 마인드' 특별 편성 확정…KBS 유례 없는 파격 편성

입력 2016-06-24 13:34:42 | 수정 2016-06-24 13:36:40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KBS 2TV 월화드라마 ‘뷰티풀 마인드’(극본 김태희, 연출 모완일, 이재훈 제작 래몽래인)가 1, 2회를 정주행 할 수 있는 특별 편성으로 시청자들을 찾아간다.

폭풍우처럼 휘몰아치는 전개, 반전에 반전을 거듭하는 사건사고들로 손에 땀을 쥐게 하고 있는 ‘뷰티풀 마인드’가 시청자들의 뜨거운 반응에 힘입어 다가오는 일요일(26일), 월요일(27일) 1, 2회 합본 방송을 결정한 것.

무엇보다 이번 방송은 합본 방영뿐만 아니라 아닌 해당 회차의 핵심 장면들을 모은 리부트 버전 편성까지 포함되어 있어 더욱 특별하다. 이는 몰입도를 최대치로 끌어올리며 마치 한 편의 영화를 보는 듯한 재미를 줄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시청 욕구를 무한 자극하는 이번 특별 편성은 이번 주 일요일(26일) 오후 12시 1, 2회 130분 합본 방영으로 첫 스타트를 끊으며 다음 주 월요일(27일) 오후 12시에는 1, 2회 120분 합본이 방송된다.

그리고 월요일(27일) 오후 8시 55분에 1, 2회를 압축한 65분 분량의 리부트 버전이 한차례 더 방송된 이후 3회 본 방송까지 연이어 볼 수 있다. 이에 이번 주 ‘뷰티풀 마인드’를 아쉽게 놓쳤거나 다시 한 번 보고 싶었던 시청자에게는 놓칠 수 없는 좋은 기회가 될 예정이다.

뿐만 아니라 월요일 1, 2회 리부트 방송 후 밤 10시 3회 본방 연속 방송은 KBS에서 유례없는 파격 편성이라고 해 더욱 눈길을 끈다.

한편, 지난 2회 방송에서는 CCTV에 찍혔다는 이유로 살인사건 피해자의 심장을 꺼내간 유력한 범인으로 지목받았던 영오(장혁 분)가 수술로 자신이 범인이 아니라는 것을 증명해 놀라움을 자아냈다. 뿐만 아니라 바르고 선한 석주(윤현민 분)가 새로운 범인으로 지목되며 엔딩을 맞아 시청자들을 소름 돋게 했다.

오는 일요일과 월요일에 특별 편성으로 안방극장을 찾아갈 KBS 2TV 월화드라마 ‘뷰티풀 마인드’는 매주 월, 화 밤 10시에 방송된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