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이정재 "군대 동기 유재석, 크게 될 줄 알았다"

입력 2016-06-27 09:46:59 | 수정 2016-06-27 09:46:59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배우 이정재가 '국민 MC' 유재석을 언급했다.

26일 방송된 MBC '섹션TV 연예통신'에서는 영화 '인천상륙작전'의 이정재, 이범수, 진세연, 정준호의 인터뷰가 전파를 탔다.

이날 방송에서 이정재는 "유재석과 군대 동기다. 전우다"라고 밝히며 "우리가 문화선전대 준비도 하고 실제 예하 부대 공연도 같이 다녔다"고 말해 주위를 놀라게 했다.

이정재는 "그 친구가 기획, 대본, 연출, 출연을 했다. 마지막에 휴가증까지 다 전달했다"고 털어놨다.

이에 박슬기는 "그때부터 오지랖이 넓었나 보다"라고 지적했고 이정재는 "크게 될 줄 알았다"고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자아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