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오세종 교통사고 사망…"영웅의 안타까운 죽음" 누리꾼 추모 물결

입력 2016-06-28 09:06:00 | 수정 2016-06-28 09:49:36
글자축소 글자확대
오세종 교통사고 사망
오세종 교통사고 사망 / 사진 = YTN 방송 캡처기사 이미지 보기

오세종 교통사고 사망 / 사진 = YTN 방송 캡처


2006년 토리노 동계올림픽 쇼트트랙 금메달리스트 오세종이 교통사고로 숨을 거뒀다.

오세종은 지난 27일 밤 오토바이를 타고 가던 중 맞은 편에서 유턴하는 차량과 충돌해 현장에서 사망했다. 34살 젊은 나이에 안타깝게 세상을 등져 많은 이들이 슬픔에 잠겼다.

누리꾼들은 젊은 나이에 세상을 등진 그에게 "영웅의 안타까운 죽음"이라며 애도의 뜻을 밝혔다.

그는 2006년 토리노 동계올림픽에서 남자 5000m 금메달을 획득 후 같은 해 은퇴를 결정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