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싸우자 귀신아' 옥택연 "군대가기 전 마지막 작품…기대해달라"

입력 2016-07-01 14:18:56 | 수정 2016-07-01 18:06:04
글자축소 글자확대
'싸우자 귀신아' 옥택연 / 사진 = 최혁 기자기사 이미지 보기

'싸우자 귀신아' 옥택연 / 사진 = 최혁 기자


'싸우자 귀신아' 주역들이 첫 방송을 앞두고 각오를 밝혔다.

1일 서울 강남구 임피리얼 팰리스 호텔에서는 tvN 새 월화드라마 '싸우자 귀신아'(극본 이대일 연출 박준화)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 자리에는 박준화 PD와 함께 배우 옥택연, 김소현, 권율, 김상호가 참석했다.

이날 옥택연은 "내년에 군대가기 전 마지막 작품이라 생각해서 열심히 하고 있다"며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이어 김소현은 "지금까지 보여드리지 못했던 발랄하고 상큼하고 귀여운 모습들 보여드리기 위해 노력 많이 하겠다"고 전했다.

'싸우자 귀신아'는 귀신을 때려잡아 돈을 버는 복학생 퇴마사 박봉팔(옥택연 분)과 수능을 못 치른 한으로 귀신이 된 여고생 귀신 김현지(김소현 분)가 동고동락하며 함께 귀신을 쫓는 코믹 공포물이다. 동명의 인기 웹툰이 원작인 '싸우자 귀신아'는 오는 11일 오후 11시 첫 방송된다.

한예진 한경닷컴 기자 genie@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