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쇼미더머니5' 매드클라운, 비와이 무대 극찬 "예술가적인 면모 보였다"

입력 2016-07-02 16:54:55 | 수정 2016-07-02 16:54:55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방송화면/쇼미더머니5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방송화면/쇼미더머니5



'쇼미더머니5' 비와이의 무대에 경쟁자들도 놀라움을 금치 못했다.

지난 1일 오후 방송된 '쇼미더머니5' 8회에서는 도끼-더 콰이엇 대 자이언티-쿠시 팀, 사이먼도미닉-그레이 대 길-매드클라운 팀의 대결이 그려졌다.

이날 '쇼미더머니5' 1차경연에서는 특히 비와이가 강력한 무대를 선사하며 관객들의 지지를 받았다. 사이먼도미닉과 그레이의 프로듀싱을 받은 비와이는 탄탄한 랩으로만 무대를 가득 채우며 래퍼의 예술적 경지를 보였다는 극찬을 받았다.

24살 비와이가 가진 있는 그대로의 모습과 자신감을 드러낸 가사와 쉴틈없이 몰아치는 랩핑에 상대팀의 래퍼들과 프로듀서들도 놀란 입을 다물지 못했다.

사이먼도미닉은 경연 후 “눈물 난다. 비와이가 너무 잘해줘서 대견했다. 감동이 밀려왔다”고 말했다. 매드클라운 역시 “랩 뮤지션으로 엄청나게 예술가적인 면모를 보였다. 굉장히 밀도가 높은 무대였다”고 평가했다.

비와이와 맞선 보이비의 무대에서는 길이 김흥국의 ‘호랑나비’를 힙합으로 재탄생시켰다. 래퍼 지구인과 행주가 피처링에 나섰으며, 걸그룹 우주소녀가 깜찍한 춤을 선보였다. 또한 김흥국 역시 깜짝 등장해 무대를 선보였다.

한편 이날 '쇼미더머니5' 경연 결과 자이언티-쿠시 팀에서는 씨잼, 레디, 서출구 등 3명의 래퍼가 모두 생존했고, 도끼-더 콰이엇 팀에는 슈퍼비, 사이먼도미닉-그레이 팀에는 비와이, 길-매드클라운팀에는 샵건이 2차 경연이 진출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