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가화만사성' 이필모, 김소연에 눈물의 사과…"이제야 다시 사랑해서 미안하다"

입력 2016-07-03 11:58:54 | 수정 2016-07-03 11:59:44
글자축소 글자확대
'가화만사성' 이필모 /사진=MBC 주말드라마 '가화만사성' 방송화면기사 이미지 보기

'가화만사성' 이필모 /사진=MBC 주말드라마 '가화만사성' 방송화면


'가화만사성' 이필모가 김소연에 진심으로 사과하며 눈물을 흘렸다.

2일 오후 방송된 MBC 주말드라마 '가화만사성'에서는 자신의 잘못을 뉘우치고 봉해령(김소연 분)에 사과하는 유현기(이필모 분)의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방송에서 유현기는 봉해령과 함께 고추밭에 가 데이트를 즐겼다. 이후 유현기는 "죽는 줄 알지만 그래도 행복하다. 그땐 보이지 않는 것들이 보인다"며 그동안과는 달라진 모습을 보였다.

이어 유현기는 "순간 순간이 소중하다. 병원에 누워있는 것 보다는 더 열심히 살고 싶다. 네가 생각하는 것 보다 난 슬프지 않다"며 속마음을 덤덤하게 털어놨다.

이에 봉해령은 "내 앞에서 그렇게 죽는다는 걸 티내고 싶냐"고 착잡한 심경을 드러냈다. 이에 유현기는 "그렇게라도 해야 네가 날 봐주지. 해령아 미안하다. 널 외롭게 한 것도, 행복을 약속하고 불행하게 만든 것도"라며 진심으로 후회하고 사과했다.

또 유현기는 "한 번만 안아보자 해령아. 정말 미안하다"고 봉해령을 껴안으며 눈물을 흘렸다. 이 모습을 본 서지건(이상우 분)의 모습이 포착되면서 세 사람의 삼각관계에 대한 긴장감이 더해졌다.

한편, '가화만사성'은 매주 토, 일요일 오후 8시 45분에 방송된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