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명품 배우의 품격"…유동근♥전인화, 6년여 만에 동반 CF 나들이

입력 2016-07-04 09:32:07 | 수정 2016-07-04 09:32:07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배우 유동근 전인화 부부가 함께 CF 모델로 발탁됐다.

최근 두 사람은 브랜드 레지던스 ‘엘시티 더 레지던스’의 모델로 발탁돼 동반 CF 촬영에 나섰다.

특히 이번 CF는 두 사람이 함께 한 카드사 광고 모델로 나선 이후 약 6년여 만에 이루어진 동반 나들이라 더욱 눈길을 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유동근, 전인화 부부가 다정한 모습으로 카메라 앞에 선 모습이 담겨있다. 오랜만에 함께 카메라 앞에 섰음에도 불구하고 프로페셔널하게 현장을 이끌어나간 두 사람 덕분에 예정보다 빠르게 촬영을 마무리 지었다는 후문이다.

뿐만 아니라 광고에 참여한 스태프들을 살뜰하게 챙긴 덕에 촬영이 마무리된 뒤 이어지는 인증샷 촬영 요청에 마지막까지 화기애애한 분위기가 이어졌다고.

광고 관계자는 “유동근, 전인화 부부의 이미지가 브랜드가 지향하는 품격 있는 이미지에 적격이라고 생각해 모델로 선정하게 됐다”며 "프로페셔널한 모습으로 현장에서의 완벽한 호흡을 자랑한 두 사람 덕분에 만족스러운 결과물을 얻게 되었다"고 밝혔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