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함부로 애틋하게' 김우빈 "가수 역할, 음악방송 MC 시절 떠올라"

입력 2016-07-04 15:00:18 | 수정 2016-07-04 17:20:45
글자축소 글자확대
'함부로 애틋하게' 김우빈 / 사진 = 최혁 기자기사 이미지 보기

'함부로 애틋하게' 김우빈 / 사진 = 최혁 기자


배우 김우빈이 가수 역할에 대한 준비 과정을 털어놨다.

4일 서울 용산구 그랜드하얏트서울 호텔에서 KBS 2TV 새 월화드라마 '함부로 애틋하게'(극본 이경희 연출 박현석 차영훈)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 자리에는 박현석 PD를 비롯해 배우 김우빈, 배수지, 임주환, 임주은이 참석했다.

이날 김우빈은 "내가 연기를 하며 지내고 있지만 가수 활동은 해본 적이 없다. 유일하게 노래를 많은 분들 앞에서 부를 때는 팬미팅 할 때였다. 그 때 경험했던 것들을 떠올렸다. 많은 가수 선배님들의 영상들을 많이 찾아봤다. 내가 예전에 음악방송 MC를 잠깐 했는데 그때의 기억을 떠올리며 참고했다"고 가수 역할을 위한 노력을 밝혔다.

'함부로 애틋하게'는 어린 시절 가슴 아픈 악연으로 헤어졌던 두 남녀가 안하무인 '슈퍼갑 톱스타'와 비굴하고 속물적인 '슈퍼을 다큐 PD'로 다시 만나 까칠하고 애틋한 러브스토리를 그린다.

극 중 김우빈은 도도하고 까칠한 한류 스타이자 초절정 시크남 신준영 역을, 배수지는 돈 앞에 무너지고 강자 앞에 한없이 허약한 '비굴녀' 노을 역을 맡아 열연할 예정이다. 오는 6일 오후 10시 첫 방송.

한예진 한경닷컴 기자 genie@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