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제이슨 본' 맷 데이먼, 한국 어때요? 묻자 "호텔 밖에 못나가서…" 투덜

입력 2016-07-08 11:42:33 | 수정 2016-07-08 11:44:54
글자축소 글자확대
'제이슨 본' 맷 데이먼 알리시아 비칸데르  /사진=최혁 기자기사 이미지 보기

'제이슨 본' 맷 데이먼 알리시아 비칸데르 /사진=최혁 기자


배우 맷 데이먼이 내한 일정에 대한 아쉬움을 토로했다.

8일 서울 종로구 포시즌스호텔 서울에서 영화 '제이슨 본' 주인공 맷 데이먼과 알리시아 비칸데르의 내한 기자회견이 진행됐다.

3년전 방한 당시와 바뀐 점이 있냐는 질문이 가자 맷 데이먼은 "호텔 밖에서 충분한 시간을 보내지 못해서 이 질문에 대답하지 못하겠다. 아마도 오늘 밤 기대하겠다"라고 재치있게 대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알리시아는 "한국에 처음 왔을 때 부산에만 방문했었다. 서울은 이번이 처음이다. 좀 더 시간을 갖고 한국의 문화, 풍경들을 구경할 기회가 있었으면 좋겠다"라고 밝혔다.

'제이슨 본'은 가장 완벽한 무기였던 제이슨 본이 모든 자취를 숨기고 사라졌다가 자신의 기억 외에 과거를 둘러싼 또 다른 숨겨진 음모와 마주치게 된 뒤 다시 돌아오면서 펼쳐지는 액션 블록버스터다. 맷 데이먼, 알리시아 비칸데르 주연. 오는 27일 개봉 예정.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