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섹션TV' 정유미, "절친 유아인, 큰 산 같은 사람…냉소적이기도해"

입력 2016-07-10 20:56:03 | 수정 2016-07-10 20:56:30
글자축소 글자확대
'섹션 TV연예통신' 정유미-유아인/사진=MBC '섹션 TV연예통신' 화면화면기사 이미지 보기

'섹션 TV연예통신' 정유미-유아인/사진=MBC '섹션 TV연예통신' 화면화면


배우 정유미가 절친인 유아인을 '산 같은 사람'이라고 비유했다.

10일 방송된 MBC ‘섹션TV 연예통신'에선 부상행에 출연한 정유미와의 인터뷰를 공개했다.

이날 정유미는 "마동석 선배님의 와이프로 나온다. 만삭 연기를 하기 위해 실제 임신한 것처럼 모양을 만들어서 차고 있었다. 실제로 저도 모르게 자연스럽게 배를 감싸고 있더라"며 만삭 연기 경험을 털어놓았다.

또 박슬기 리포터가 남자 파트너 복이 많은 것 같다고 하자 정유미는 "많다"고 인정한 뒤 영화 '좋지 아니한가'와 '깡철이'에서 호흡을 맞춘 유아인을 언급했다.

박슬기가 '정유미에게 유아인은?'이라고 묻자 정유미는 "산이다"라고 답했다. 그는 "산이 많은 걸 갖고 있다. 큰 산 같은 사람이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리포터 박슬기가 “유아인 씨는 약간 냉소적”이라고 하자 정유미도 동의하며 “나랑 친구인데 말을 못 놓겠더라”라고 말하자 정유미는 “저도 무서워요”라고 덧붙여 웃음을 자아냈다.

정유미가 출연한 '부산행'은 서울역을 출발한 부산행 열차에 몸을 실은 사람들의 치열한 사투를 그린 재난 블록버스터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