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비디오스타' 김숙 "문민정부 MC 박소현과 호흡, 영광"

입력 2016-07-12 11:21:15 | 수정 2016-07-12 13:31:46
글자축소 글자확대
'비디오스타' 차오루 박나래 김숙 박소현 /사진=변성현 기자기사 이미지 보기

'비디오스타' 차오루 박나래 김숙 박소현 /사진=변성현 기자


입담 좋은 네 명의 언니들이 뭉쳤다.

12일 서울 마포구 상암MBC 골든마우스홀에서 '비디오스타'의 제작발표회가 진행됐다. 대세 여성 예능인 박소현, 김숙, 박나래, 차오루가 첫 방송을 앞둔 기대감을 전했다.

김소현은 "예능 대세들과 함께하게 되서 너무 기대가 컸다. 이 조합만으로도 즐겁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이에 김숙은 "문민정부 MC 박소현과 함께하게 돼서 정말 영광이다. 안지 오래 됐는데 만난적은 없었다"라고 애정을 털어놨다.

박나래는 "도플갱어인 김숙 선배와 함께라서 즐겁다. 사실 한 명만 더 만나면 저 죽는거잖아요"라며 너스레를 떨다가도 "출연자는 입으로 털고, 제작진 분들은 출연자를 털더라. 이 조합이 너무 좋다"라고 재치있게 소감을 말했다.

차오루는 "세 언니들에게 배울 점이 많다. 많이 부족하지만, 외국인이라고 봐주지 말고, 냉정한 눈으로 지켜봐 달라"라고 포부를 전했다.

'비디오스타'는 현재 MBC의 장수 예능프로그램인 '라디오스타'의 스핀오프 프로그램으로 예능 대세, 김숙, 박나래를 필두로, 20년 베테랑 박소현, 신흥 대세 차오루가 합세했다. 방송은 수많은 프로그램을 통해 입증된 MC들의 강력한 입담과 노하우를 통해 예능 원석을 발굴하는 토크쇼가 될 예정. 12일 오후 8시30분 MBC 에브리원에서 첫 방송된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