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주간아이돌' 구구단 미나, 제주도 방언 터지던 날

입력 2016-07-13 10:52:21 | 수정 2016-07-13 10:52:21
글자축소 글자확대
'주간아이돌' 구구단 미나기사 이미지 보기

'주간아이돌' 구구단 미나


젤리피시 엔터테인먼트의 새 걸그룹 구구단의 멤버 미나가 애교 넘치는 개인기로 이목을 끌었다.

오는13일 방송되는 MBC에브리원 <주간아이돌>에서는 신곡 ‘Wonderland’로 데뷔 후 활발한 활동 중인 구구단이 출연한다.

데뷔직후 음악방송 1위 후보에 오르는 등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파워 신인’ 구구단은, 완전체로 <주간아이돌>에 출연해 그동안 갈고 닦아온 예능감과 매력을 마음껏 발산했다.

특히 구구단 멤버들은 각자의 고향 사투리로 사투리 애교를 선보여 엄마미소를 자아냈는데, 데뷔 전부터 제주도 출신으로 화제를 모았던 미나는 즉석에서 제주 사투리로 애교 넘치는 상황극을 선보여 큰 호응을 유도했다.

한편 이를 본 MC희철이 흔치 않은 제주 사투리에 “외국어인줄 알았다”라며 당황스러움을 감추지 못해 웃음을 자아내기도 했는데, 이에 미나는 친절한 사투리 통역까지 덧붙여 센스있는 예능감을 보여주기도 했다고.

뿐만 아니라 이날 구구단 멤버들은 9인 9색 매력을 발산하며 신인답지 않은 예능감을 뽐냈는데, 데뷔 전 ‘프로듀스 101’으로 얼굴을 알렸던 나영의 깜짝 놀랄 반전 예능감은 물론 막내 혜연의 빅뱅·엑소·방탄소년단 무결점 커버댄스에 스튜디오가 초토화되기도 했다는 후문이다.

구구단 미나의 심쿵 유발 제주 사투리 애교는 오늘 7월 13일 오후 6시 MBC에브리원 <주간아이돌>에서 만나볼 수 있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