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김효주·리디아 고, LPGA 마라톤 클래식 2R 공동선두

입력 2016-07-16 11:12:39 | 수정 2016-07-16 11:12:39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방송화면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방송화면



김효주·리디아 고가 LPGA 투어 마라톤 클래식 2라운드 공동 선두에 나섰다.

김효주는 16일(한국시간) 미국 오하이오주 실베이니아의 하일랜드 메도스 골프클럽(파71·6천512야드)에서 열린 대회 이틀째 2라운드에서 버디 4개와 보기 1개로 3언더파 68타를 기록했다.

1,2라운드 합계 8언더파 134타를 기록한 김효주는 이틀 연속 공동 선두를 달리며 순항했다.

올해 1월 시즌 개막전으로 열린 퓨어실크 바하마 클래식 이후 약 6개월 만에 시즌 2승을 노리고 있는 김효주는 "샷 감각은 어제가 더 좋았지만 오늘도 만족스러운 경기를 펼쳤다"며 3라운드 이후에 대한 자신감을 숨기지 않았다.

또한 세계 랭킹 1위 리디아 고는 버디 6개와 보기 1개로 5타를 줄였다.

리디아 고는 "버디 기회를 몇 차례 놓치기는 했지만 바람이 많이 부는 등 어려운 여건에서 이 정도 성적이면 괜찮다고 생각한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지난해 이 대회 준우승자 장하나는 재미동포 앨리슨 리와 함께 7언더파 135타를 기록, 선두에 1타 뒤진 공동 3위에 올랐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