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윤균상, 당신을 차세대 케미왕으로 임명합니다

입력 2016-07-17 17:51:18 | 수정 2016-07-17 17:51:55
글자축소 글자확대
'닥터스' 윤균상기사 이미지 보기

'닥터스' 윤균상


'갖고남' 배우 윤균상이 매 작품마다 그 어느 누구와도 어울리는 ‘특급 케미’를 선보이고 있어 눈길을 끌고 있다.

남자면 남자, 여자면 여자, 캐릭터면 캐릭터. 매 작품마다 ‘특급 케미’를 선보이며 그 어느 누구와도 잘 어울리는 배우가 되어버린 ‘갖고 싶은 남자’ 배우 윤균상이 화제다.

최근, 뜨거운 사랑을 받으며 최고의 히트작으로 떠오른 SBS 월화드라마 ‘닥터스’(극본 하명희, 연출 오충환, 제작 팬 엔터테인먼트)가 흥미진진한 이야기와 선 굵은 연기력 이외에도 배우들의 ‘케미’가 눈에 띄고 있다.

김래원-박신혜의 ‘달달한 초강력 케미’, 박신혜-이성경의 ‘훈훈한 女女케미’, 박신혜 할머니로 열연을 펼친 배우 김영애와의 ‘애틋 케미’ 등 다양한 케미를 선보이며 시청자들에게 웃음과 감동을 주며 눈과 귀를 사로잡았다.

이중, 배우 윤균상이 어느 누구와도 잘 어울리는 ‘특급 케미’를 자랑하고 있어 가장 눈에 띄고 있다. 김래원에 이어 ‘혜바라기’에 합류해 박신혜와 선보인 ‘질투유발 케미’, 최근 SNS를 통해 애교 배틀을 한 이성경과의 ‘꽁냥 케미’, 배우 김민석과의 ‘남다른 케미’, 그리고 예상하지 못한 김래원과의 ‘티격태격 男男케미’가 더욱 빛나면서 유독 시청자 들의 눈길을 끌고 있다.

이 밖에도, ‘닥터스’ 방영 전 진행한 SBS 대표 예능프로그램 ‘런닝맨’에서 보여준 배우 송지효와의 ‘묘한 로맨스 케미’가 인터넷을 뜨겁게 달군바 있다. 또 광고를 함께 진행한 정려원과의 ‘반전 케미’ 또한 화제가 되면서 다양한 케미의 주인공이 되었다.

특히, 전 작품 ‘육룡이 나르샤’에서 보여준 배우 유아인과의 ‘끈끈한 의리 케미’는 남남 케미지만 시청자들의 마음을 설레게 했고, 변요한과의 ‘무사 케미’는 듬직한 모습으로 여심을 저격하는데 성공했다. 그리고, ‘너를 사랑한 시간’에서 보여준 하지원과의 ‘피지컬 설렘 케미’는 보는 이들의 마음을 녹이며 누구와 붙어도 어울리는 배우, ‘특급 케미’가 어울리는 배우임을 입증했다.

이처럼, 남자면 남자, 여자면 여자, 캐릭터면 캐릭터 등, 그 어느 누구와도 잘 어울리는 모습으로 시청자들에게 즐거움을 전하고 있는 배우 윤균상은 ‘닥터스’에서 선택한 것은 끝까지 책임지는 스타일의 캐릭터로 의사가 천직이라 생각하고 실력으로 뒤지거나 빈틈을 보이지 않는 책임감 있고 승부욕이 강한 정윤도 역을 맡아 까칠하지만 사랑스런 ‘츤데레’ 매력으로 다양한 케미는 물론, 시청자들과 여심을 저격하고 있다.

한편, 막다른 골목의 반항아에서 사명감 가득한 의사로 성장하는 유혜정(박신혜 분)과 아픔 속에서도 정의를 향해 묵묵히 나아가는 홍지홍(김래원 분)이 사제지간에서 의사 선후배로 다시 만나 평생에 단 한 번뿐인 사랑을 일궈나가는 휴먼 메디컬 드라마 ‘닥터스! ’는 매주 월화 밤 10시 SBS에서 방송된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