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W' 한효주 "연하남 이종석과 호흡…애교+앞머리로 어려보여야"

입력 2016-07-18 14:49:41 | 수정 2016-07-18 17:52:05
글자축소 글자확대
'W' 이종석-한효주 / 사진 = 변성현 기자기사 이미지 보기

'W' 이종석-한효주 / 사진 = 변성현 기자


배우 이종석과 한효주가 연상연하 호흡에 대한 소감을 밝혔다.

MBC 새 수목드라마 'W-두 개의 세계'(이하 'W') 제작발표회가 18일 오후 서울 상암동 MBC 골든마우스홀에서 개최됐다. 이 자리에는 연출을 맡은 정대윤 PD를 비롯해 작품에 출연하는 이종석, 한효주, 김의성, 이태환, 정유진, 이시언이 참석했다.

이날 이종석은 "효주 누나가 연상이긴한데 두 살 밖에 차이가 안나서 또래이기도 하다. 특별히 연상이기 때문에 느껴지는 것들은 없고 편안하고 자연스럽게 촬영하고 있다"며 "하이라이트 영상을 보니 내가 대사를 할 때 톤이 떨어지는 경향이 있다. 효주 누나가 그걸 잡아주는 것 같아 도움이 많이 된다"고 말했다.

이어 한효주는 "드라마 설정상 연상연하가 아닌 동갑이다. 그래도 사실 부담감은 있었다. 앞머리도 잘랐고 한 살이라도 어려보이기 위해 노력을 많이 하고 있다. 이종석에게 애교도 많이 부리면서 촬영 잘 하고 있다"고 전해 웃음을 자아냈다.

'W'는 현실세계의 초짜 여의사 오연주(한효주 분)가 우연히 인기절정의 '웹툰 W'에 빨려 들어가 청년 재벌 강철(이종석 분)을 만나면서 연쇄적으로 일어나는 사건을 그린 로맨틱 서스펜스 멜로다.

'나인: 아홉 번의 시간여행'으로 사랑을 받았던 송재정 작가와 스타일리시한 연출력을 보여준 정대윤 감독이 의기투합하고, 한효주와 이종석의 만남으로 화제를 모은 기대작 'W'는 오는 20일 첫 방송된다.

한예진 한경닷컴 기자 genie@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