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님과 함께2' 시청률 6% 돌파시 딥키스 공약, 허경환 '망연자실'

입력 2016-07-20 13:37:52 | 수정 2016-07-20 13:37:52
글자축소 글자확대
'님과 함께2' 허경환 오나미 시청률 공약기사 이미지 보기

'님과 함께2' 허경환 오나미 시청률 공약


오나미와 허경환의 시청률 공약이 안방극장을 뜨겁게 달궜다.

지난 19일 방송된 JTBC ‘님과 함께 시즌2-최고의 사랑’에서는 문희준이 “시작한지 6개월 쯤 됐으니까 공약을 얘기할 때가 되지 않았냐”며 운을 띄웠다. 이어 문희준은 “실제로 돼서 달성이 되는 것을 보고 싶어. 시청률 6%에 딥키스 어때?”라며 파격 공약을 제안했다.

모두가 박장대소하는 가운데 허경환만 실의에 빠진 모습을 보여 웃음을 선사했다. 허경환은 “벌칙같지? 왕 게임 같지”라며 당황한 기색을 보였다.

이에 홍석천이 “사람들이 원한다”며 거들었다. 문희준은 “친한 사람들끼리 키스는 할 수 있지 않나”라며 쐐기를 박았다.

오나미는 “할 수 있죠~ 모르는 사람이랑도 하는데”라며 웃으며 맞장구를 쳤다. 허경환은 “6%이상에 딥 돼?”라고 묻자 오나미가 쿨하게 수긍했다.

모두들 허경환이 시청률 6% 딥키스 공약을 수락하길 기대하자 허경환은 “6% 숏키스”라고 대답했다. 이에 홍석천이 19금 어드바이스를 조언에 ‘최고의 사랑’을 ‘마녀사냥’으로 만들어 버렸다.

한편, 오나미와 허경환의 숏키스 시청률 공약으로 화제를 모은 ‘최고의 사랑’은 닐슨코리아 기준 시청률 3.2%를 기록했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