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힛 더 스테이지' 어차피 1등은 효연? 태민 "탈아이돌급 실력"

입력 2016-07-22 14:17:43 | 수정 2016-07-22 16:01:36
글자축소 글자확대
Mnet '힛 더 스테이지' 몬스타엑스 셔누, 샤이니 태민, 인피니트 호야, 블락비 유권, 엔시티 텐, 소녀시대 효연, 씨스타 보라, 트와이스 모모, 전현무, 이수근 /사진=최혁 기자기사 이미지 보기

Mnet '힛 더 스테이지' 몬스타엑스 셔누, 샤이니 태민, 인피니트 호야, 블락비 유권, 엔시티 텐, 소녀시대 효연, 씨스타 보라, 트와이스 모모, 전현무, 이수근 /사진=최혁 기자


아이돌 톱 댄서들이 치열한 댄스 배틀로 우열을 겨룬다.

22일 서울 영등포구 63컨벤션에서 Mnet '힛 더 스테이지'(HIT THE STAGE)의 제작발표회가 진행됐다.

'힛 더 스테이지' 1회에는 소녀시대 효연, 샤이니 태민, 씨스타 보라, 인피니트 호야, 블락비 유권, 몬스타엑스 셔누, 트와이스 모모, NCT U 텐이 출연해 화려한 퍼포먼스를 선보일 예정이다.

참가자들이 생각하는 우승후보는 누구일까. 텐은 태민, 모모는 "중학교때부터 효연선배를 좋아했다. 실제로 무대를 봐서 감동이었다"라고 애정어린 시선을 보냈다.

셔누는 "매 무대가 충격적이고 긴장됐다. 태민 선배가 아닐까"라고 밝혔다. 유경은 "확실히 무대를 많이 서 본 분은 다르다라고 느낀게 효연 선배가 무대 위에서 여유가 다르더라"라고 강조했다.

호야는 "모두가 우승 후보라고 생각한다"라고 말했다. 그는 앞서 예고편에서 "만족하지 못하는 무대를 하면 은퇴하겠다"라고 말한 바 있다.

이에 대해 호야는 "1등 못하면 은퇴하겠다는게 아니라 '만족'이다. 열정이 조금 식어 연습을 게을리 하면 만족하지 못하는 무대가 나올거라고 생각한다. 결과가 만족스럽지 않은 것이 아니라. 이 일에 흥미가 떨어지면 내일이라도 그만두겠다는 생각으로 하고 있기에 열심히 하겠다는 뜻"이라고 해명했다.

보라는 "다 멋있다. 첫 촬영에서 효연씨를 보고 너무 멋있더라"라고 했고 태민 또한 "효연 누나"를 꼽았다.

'힛 더 스테이지' 소녀시대 효연기사 이미지 보기

'힛 더 스테이지' 소녀시대 효연


효연은 "조금 부담스럽다. 저도 만족하기 위해 열심히 하는 중이다. 태민이 무대 보고 멋져서 '우와아' 했다"라고 말했다.

태민은 "연습생 때부터 봐왔는데 개인적인 기분일 수도 있다. 웬만한 댄서 분들 만큼 잘한다는 생각을 했었다"라고 설명했다.

이수근은 "종이 한장 차이 나는 무대다.취향에 따라 선택이 바뀔 것 같다"라고 기대감을 전했다. 전현무는 "보라의 비주얼이 '충격적'이다. 저 친구가 저런 매력이 있었나. 그것만 봐도 우리 프로를 다 봤다고 할 수 있다"라고 덧붙였다.

'힛 더 스테이지'는 K-POP 스타와 전문 댄서가 한 팀을 이뤄 퍼포먼스 대결을 펼치는 프로그램이다. 오는 27일 밤 11시 첫 방송.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