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이광수 "난 욕심없는 사람…'런닝맨' 만나 행복해"

입력 2016-07-22 15:20:39 | 수정 2016-07-22 15:20:39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배우 이광수의 남성미 넘치는 화보가 공개됐다.

스타&패션 매거진 '인스타일' 8월호는 이광수의 인터뷰 및 화보를 공개했다.

tvN '디어마이프렌드'에서 김혜자 아들 역할로 인상적인 연기를 남긴 그는 대선배들과 연기하며 느꼈던 소회를 이야기했다. “아무래도 어머니였던 김혜자 선생님의 연기를 가까이에서 보며 깨달은 바가 커요. 발과 다리 크로즈업 신에서도 표정 연기까지 완벽하게 하세요. 저도 준비를 많이 했다고 생각했는데, 선생님에 비하면 턱없이 부족하다는 것을 깨달았죠. 제가 하는 연기에 더 많이 집중하고 노력해야 한다는 것을요”

사전 제작 중인 '안투라지 코리아'에 출연하는 배우들과의 분위기도 전했다. SNS 메시지 방을 만들어 자주 소통하고 현장에서 만나 밥을 먹으며 친분을 쌓고 있다고. “배우들과의 조화가 중요한 작품이라고 생각해요. 바쁜 친구들이긴 하지만, 서먹한 사이일 때부터 본래 친하다고 생각하고 행동했어요”

기사 이미지 보기

영화와 드라마 작품에 참여하면서 스스로 연기에 대한 노력, 작품과 캐릭터를 고르는 기준 등도 털어놨다. 그는 “지금까지 운이 좋아서 좋은 분들을 만났다”며 살면서 만난 좋은 선후배와 동료들에 대해 감사하는 마음을 전했다.

이광수는 “살면서 뭔가에 크게 욕심이 없어요. 제가 욕심이 많다고 생각해본 적이 없어요. 뭔가를해야겠다고 생각하면 해내고 싶은 마음은 크지만. 제 자신에게 만족하고 있어요”라며 현재 자신이 행복한 삶의 비결을 전했다.

이광수의 화보와 인터뷰는 '인스타일' 8월호에서 만나볼 수 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