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디스코' 최자, 14살 연하 여친 설리와의 첫만남, 첫키스…그리고

입력 2016-07-25 15:04:17 | 수정 2016-07-25 16:13:50
글자축소 글자확대
설리 최자 /사진=한경DB, '디스코'기사 이미지 보기

설리 최자 /사진=한경DB, '디스코'


설리의 공식 연인인 다이나믹 듀오의 멤버 최자가 열애에 대해 최초로 입을 연다.

25일 방송되는 SBS 파일럿 프로그램 ‘셀프디스코믹클럽 디스코(이하 디스코)’는 연예인들이 자신의 포털사이트 연관검색어를 살펴보며 관련된 에피소드를 털어놓는 신개념 IT 토크쇼다.

'디스코'에 출연한 최자는 “중학교 때 별명을 그대로 사용한 것”이라고 밝혔다. 무명 래퍼일 때 특이한 이름으로 인해 주목을 받았지만, 다이나믹 듀오가 점차 유명해지면서 특정 신체 부위를 가리키는 것으로 알려져 곤혹스러웠다고.

이어 “공중목욕탕에서 사는 기분”이라고 털어놓으면서 자신의 이름에 때문에 어머님과 연인에게까지 영향이 미치는 것에 대해 미안한 마음을 전했다. 박명수는 “이런 아픔이 있는 줄 몰랐다. 최자에게 ‘최자’ 대신 새로운 뜻을 붙여주자”고 팔을 걷어붙이기도 했다.

설리 최자 /설리 인스타그램기사 이미지 보기

설리 최자 /설리 인스타그램


또 최자는 설리와의 만남과 관련된 키워드가 등장하자 설리와의 첫 만남부터 첫 키스, 데이트 스타일까지 진솔하게 밝히며 사랑꾼임을 입증했다고.

두 사람은 2013년부터 열애설에 휩싸였으나 친한 선후배 사이라고 일축해왔다. 이듬해 9월 교제 사실을 공식적으로 인정했다. 올해 들어 설리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최자와의 데이트 사진을 게재해 네티즌들의 관심을 한 몸에 받기도 했다.

최자가 출연하는 SBS ‘디스코’는 25일 월요일 밤 11시 10분에 방송된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