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언프리티 랩스타3' MC 양동근 "女 래퍼들 기싸움에 심장 쫄깃"

입력 2016-07-25 16:39:54 | 수정 2016-07-25 16:39:54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양동근이 대한민국 최초 여자 래퍼 서바이벌 Mnet ‘언프리티 랩스타3’ MC를 맡은 소감을 전했다.

‘언프리티 랩스타’는 매회 최정상 프로듀서들의 트랙을 놓고 실력파 여자 래퍼들이 경쟁을 펼쳐 컴필레이션 앨범을 제작하는 국내 유일의 여자 래퍼 서바이벌 프로그램. 이번 시즌3에는 그레이스, 나다, 미료, 유나킴, 육지담, 자이언트핑크, 전소연, 제이니, 케이시, 하주연(가나다순)이 출연한다.

첫 방송에 앞서 '언프리티 랩스타3'를 통해 처음 MC에 도전한 양동근이 10인의 여자 래퍼들에 대한 기대감을 전했다.

양동근은 "실제 MC에 도전해보니 '쇼미더머니'를 진행하는 김진표와 이전 '언프리티 랩스타' MC를 맡았던 산이가 얼마나 대단한지 알게 됐다. 처음 녹화 때는 스스로도 많이 어색했는데 계속 녹화를 진행하면 할수록 익숙해지는 것 같다. MC를 하는 것이 재미있다"고 소감을 밝혔다.

또 "이번 시즌3 출연진들 하나하나가 개성이 강하고, 잘 해보겠다는 열망이 강한 친구들이어서 기싸움이 장난 아니다. 심장이 쫄깃하다. 여자 래퍼들에게 다듬어지지 않은 날 것의 느낌이 있어서 좋다"고 전했다.

제작진은 "양동근이 MC는 처음임에도 불구하고 잘 해주고 있다. MC로서, 선배 래퍼로서 서바이벌을 펼치는 여자 래퍼들을 잘 이끌어주고, 그들의 역량을 최고치로 끌어낼 수 있도록 도움을 줘서 든든하다. 여자 래퍼 10인의 도전과 함께 MC 양동근의 활약도 많은 기대 부탁한다"고 밝혔다.

'언프리티 랩스타3'는 오는 29일 밤 11시 첫 방송을 시작으로 매주 금요일 밤 11시 방송된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POLL

새로 자동차를 구입할 경우 어느 나라 제품을 선호하십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