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부산행' 마동석X정유미, 이쯤되면 2016 충무로 커플상 후보

입력 2016-07-26 14:46:06 | 수정 2016-07-26 14:46:06
글자축소 글자확대
'부산행' 마동석 정유미  /데이드림엔터테인먼트기사 이미지 보기

'부산행' 마동석 정유미 /데이드림엔터테인먼트


영화 '부산행' 마동석과 정유미의 깜찍한 케미스트리를 엿볼 수 있는 사진 공개됐다.

마동석 소속사 측은 26일 마동석과 정유미가 함께 촬영한 비하인드컷을 선보였다. 사진에서 두 사람은 엄지를 치켜든 포즈와 턱밑에 브이를 한 포즈를 취하며 '찰떡호흡'을 과시하고 있다.

마동석은 ‘부산행’에서 사랑하는 아내 성경(정유미)을 위해 필사적으로 고군분투 하는 남편 상화를 연기했다.

임신한 만삭의 아내 성경과 부산으로 가는 열차에 탑승한 상화는 열차 안이 아수라장이 된 이후 아내를 지키기 위해 목숨을 걸고 뜨거운 사투를 벌인다.

부산행은 20일 개봉 첫날 87만명의 관객을 동원하며 대한민국 영화사상 역대 최고 오프닝기록을 경신했다. 이후 개봉 5일 만에 500만명을 돌파하며 개봉 첫 주 최대 관객을 동원, 압도적으로 박스오피스 1위에 올랐다.

'부산행'은 600만 돌파를 눈앞에 두고 있다. 26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통합전산망 집계에 따르면 지난 25일 영화 ‘부산행’은 전국 1,617개 스크린에서 9,267회 상영돼 일일 관객수 49만8,682명을 동원, 누적관객수 581만3,656명을 기록했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POLL

손학규 고문이 누구와 손을 잡는 게 가장 어울린다고 보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