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국가대표2' 수애 "박소담과 하이라이트 촬영, 교감 걱정했다"

입력 2016-07-26 16:37:40 | 수정 2016-07-26 18:58:01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배우 수애가 박소담과 영화의 하이라이트 장면을 함께한 소감을 밝혔다.

영화 '국가대표2' 언론시사회가 26일 오후 서울 삼성동 메가박스 코엑스에서 개최됐다. 이 자리에는 연출을 맡은 김종현 감독을 비롯해 배우 수애, 오달수, 오연서, 하재숙, 김슬기, 김예원, 진지희가 참석해 이야기를 나눴다.

수애는 박소담과의 호흡에 대해 "함께 연기해서 기쁘다. 가장 하이라이트 부분을 박소담과 촬영했다. 교감을 해야하는 점에서 걱정을 했다. 현장에서는 수월하게 촬영이 진행됐다"며 당시를 회상했다.

이어 "대본에 가장 충실했고, 그 장면을 이해하려고 감독님께 많이 여쭤봤다. 재촬영을 하며 공들인 씬이기도 하다. 동생과의 애틋한 마음이 과하지 않게 잘 전달되길 바랐다"고 전했다.

'국가대표2'는 동계 올림픽 유치를 위해 급조된 한국 최초 여자 아이스하키 국가대표팀의 모두가 불가능하다고 믿었던 가슴 뛰는 도전을 그린 감동 드라마다. 2009년 여름 840만 관객을 동원한 전편에 이어 짜릿한 승부와 유쾌한 웃음, 가슴 벅찬 감동을 다시 한 번 선사할 예정이다. 8월 10일 개봉.

한예진 한경닷컴 기자 genie@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POLL

새로 자동차를 구입할 경우 어느 나라 제품을 선호하십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