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이영애-송승헌의 압도적 아우라…'사임당, 빛의 일기' 포스터 공개

입력 2016-07-28 09:33:49 | 수정 2016-07-28 14:31:00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올 하반기 기대작 '사임당, 빛의일기'가 이영애, 송승헌의 캐릭터 포스터를 공개했다.

SBS 드라마‘사임당, 빛의 일기’(연출 윤상호, 극본 박은령, 제작 ㈜그룹에이트, ㈜엠퍼러엔터테인먼트코리아 / 이하 ‘사임당’) 측은 사임당 역의 이영애와 이겸역 송승헌의 캐릭터 포스터를 전격 공개했다. 공개된 캐릭터 포스터 속 두 사람은 사진에 빨려들 듯 강렬한 아우라로 보는 이들을 압도한다.

마치 한 폭의 그림처럼 단아한 자태를 과시하는 이영애는 정면을 응시하는 부드러우면서도 강직한 눈빛과 곱게 다문 입술로 사임당의 올곧은 면모를 드러내고 있다. 디테일까지 놓치지 않는 가지런히 모은 손과 무언가 이야기를 담은 듯 깊은 눈빛은 ‘사임당 그 자체’로 시선을 사로잡는다. 캐릭터 포스터만으로도 12년 만에 안방극장에 복귀하는 이영애가 선보일 사임당은 어떤 모습일지 기대와 궁금증을 동시에 자아낸다. 이영애는 한국 미술사를 전공한 대학강사 서지윤과 신사임당 1인2역을 맡아, 우연히 발견한 사임당 일기와 의문의 미인도에 얽힌 비밀을 풀어나가는 과정을 과거와 현재를 오가며 다채로운 연기로 그려낼 예정이다.

송승헌 역시 기존의 도회적이고 세련된 이미지는 찾아볼 수 없는 완벽한 이겸의 모습으로 압도적 몰입감을 선사하고 있다. 앞서 공개된 티저 포스터에서 광기에 사로잡힌 강렬한 이겸의 모습으로 화제를 모았던 송승헌은 이번 캐릭터 포스터에서는 결연한 표정 속에 알 수 없는 비밀과 슬픔을 간직한 눈빛으로 보는 이들의 궁금증을 자아낸다. 사진만으로도 송승헌의 남다른 몰입도와 기개마저 느껴지는 강렬한 캐릭터 포스터는 예술에 있어선 자유로운 영혼, 사랑에 있어선 한결 같은 강직함을 보여줄 그의 완벽한 연기 변신에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송승헌이 연기하는 이겸은 어린 시절 운명적 만남을 시작으로 평생 사임당만을 마음에 품고 사는 ‘조선판 개츠비’로 불의와 타협하지 않는 올곧은 신념으로 불꽃같은 삶을 살게 되는 인물이다.

100% 사전제작으로 방송 전부터 큰 관심을 모았던‘사임당’은 티저 포스터와 짧은 예고편만 공개했음에도 불구하고 명실공히 하반기 최고의 화제작답게 국내를 비롯해 해외에서도 뜨거운 반응을 불러 모았다. 그간 베일에 싸여있던 ‘사임당’은 묵직한 존재감이 느껴지는 송승헌, 이영애의 캐릭터 포스터를 공개하면서 그 완성도에 대한 기대치를 한층 더 끌어 올렸다.

‘사임당’제작사 그룹에이트 측은 “두 사람의 캐릭터에 대한 몰입도와 시너지는 상상 이상으로 대단했다. 이번 캐릭터 포스터 역시 어떤 화려한 꾸밈없이 두 사람이 표현해내는 캐릭터 분위기를 있는 그대로 전달하고자 했다”며 “시청자들의 기대를 저버리지 않는 웰메이드를 위해 최선을 다해 후반작업에 한창이다. 기대해 달라”고 전했다.

한편, ‘사임당’은 조선시대 사임당 신씨의 삶을 재해석한 작품으로 천재화가 사임당의 예술혼과 불멸의 사랑을 그린다. 1년여의 대장정을 마무리하고 지난 5월에 촬영을 마친‘사임당’은 ‘사임당, the Herstory’에서 ‘사임당, 빛의 일기’로 제목을 변경하고 본격적인 방송을 앞두고 있다. 완성도 높은 작품성으로 국내 드라마 시장에 환 획을 그을 드라마의 탄생을 예고하고 있는 ‘사임당’은 오는 10월 SBS에서 첫 방송된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POLL

새로 자동차를 구입할 경우 어느 나라 제품을 선호하십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