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김현수, 4타수 1안타 1득점 기록 "타율 0.325로 하락"

입력 2016-07-30 15:34:18 | 수정 2016-07-30 15:34:47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방송화면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방송화면



김현수가 4타수 1안타를 기록했다.

볼티모어 오리올스 소속 김현수는 30일(이하 한국시간) 토론토 로저스 센터에서 열린 미국 프로야구(MLB) 토론토 블루제이스와 원정경기에 2번 타자 좌익수로 선발 출전해 4타수 1안타 1득점을 기록했다.

4경기 연속 안타 행진을 벌인 김현수의 타율은 0.325로 조금 내려갔다.

김현수는 1회초 첫 타석에서 안타를 기록했다. 김현수는 4구 스트라이크를 그대로 지켜봤고, 김현수는 5구에 번트를 대고 1루 쪽으로 뛰어갔다.

누구도 예상하지 못한 김현수의 번트에 토론토 내야수는 누구도 반응하지 못했다.

김현수는 매니 마차도의 볼넷와 크리스 데이비스의 내야 땅볼로 3루를 밟았고, 마크 트럼보의 2루타 때 홈을 밟았다.

하지만 이후 3타석은 범타로 물러났다.

볼티모어는 5-6으로 졌다.

한편 이대호는 미국 일리노이 주 시카고의 리글리 필드에서 벌어진 시카고 컵스와의 인터리그 방문 경기에서 6번 타자 1루수로 출전해 3타수 무안타로 침묵했다.

또한 강정호는 위스콘신주 밀워키의 밀러 파크에서 열린 밀워키 브루어스전에 5번 타자 3루수로 선발 출전해 4타수 무안타에 그쳤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