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인천 지하철 2호선, 개통 첫날부터 전동차 운행 중단

입력 2016-07-30 16:50:46 | 수정 2016-07-30 16:50:47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방송화면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방송화면



인천도시철도 2호선이 개통 첫날부터 사고가 발생했다.

30일 인천교통공사에 따르면 이날 오전 10시 27분께 인천지하철 2호선 서구청역∼인천가좌역 5.1km 구간에 전력 공급이 갑자기 끊어졌다.

이 사고로 인천지하철 2호선 29.2km 전 구간의 상하행선 양방향 전동차 운행이 15분간 중단됐다. 사고 구간에는 오전 10시 42분께 전력 공급이 다시 이뤄지면서 전동차 운행이 재개됐다.

그러나 가정중앙시장역에서 출발한 전동차가 10시 52분께 가정역에서 또 작동을 멈춰 전동차 운행이 다시 25분간 중단됐다.

이로써 개통 첫날 1차 전력공급 중단 때 15분, 2차 전동차 고장 때 25분 등 총 40분간 운행에 차질이 빚어졌다.

한편 이날 일부 역에서는 전동차 출입문 한 곳이 제대로 닫히지 않아 안전 요원이 수동으로 문을 닫고 출발하기도 했다.

인천교통공사는 모든 출입문을 개별 제어하는 2호선에서 출입문에 이물질이 끼면서 개폐가 원활하지 않았던 것으로 보고 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POLL

새로 자동차를 구입할 경우 어느 나라 제품을 선호하십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