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무한도전' 유재석, "양세형, 우리 숨통 틔워주고 있다"

입력 2016-07-30 20:01:25 | 수정 2016-07-30 20:01:25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방송화면/무한도전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방송화면/무한도전



'무한도전' 유재석이 양세형에 대한 고마움을 드러냈다.

30일 오후 방송된 MBC '무한도전'에서는 멤버들이 모여 한 주간의 소식을 정리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날 '무한도전'에서 유재석은 정준하에게 "'개밥 주는 남자'에 출연해서 내가 양세형을 '무한도전' 정식멤버로 추천했다고 하더라"라고 언급했다.

이어 유재석은 "우리가 어려울때 도움줄 수 있는 사람 없을까라고 물었더니 양세형을 추천해서 '양세형 씨 잘 하던데요'라고 한 건데 그걸 정식 멤버로 추천했다고 했다"라고 정준하의 발언을 해명했다.

또 유재석은 "양세형은 우리에게 큰 도움을 주고 있는 분이지만 정식 멤버에 대해 말하기 그렇다. 하지만 우리의 숨통을 틔워주는 분은 맞다"라고 양세형에 대한 고마움을 드러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POLL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