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배우 남보라가 '찌라시'를 대처하는 방식

입력 2016-08-02 12:05:16 | 수정 2016-08-02 12:13:41
글자축소 글자확대
소속사 측 "남보라, 팬들 걱정할까 글 올려"
기사 이미지 보기

배우 남보라가 일명 '찌라시'(증권가 소식지)에 언급된 자신의 열애설에 대해 해명했다.

남보라는 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항상 많은 관심 감사드린다"라면서 "처음 듣는 이야기가 돌고 있다"라고 글을 게재했다.

그는 "걱정말라. 아니다. 안심하라. 따로 다이렉트 메시지를 보내 걱정해 주신 분들 감사하다"라고 덧붙였다.

또 남보라는 영문으로 "I've never seen him and I do not know him directly at all(나는 그를 한 번도 본 적이 없고 전혀 알지 못한다.)"이라고 강조하기도 했다.

최근 웹과 메신저 상에 남보라가 한 아이돌그룹 멤버가 열애 중이라는 근거 없는 소문이 유포되자 스스로 말문을 연 것으로 보인다. 현재 해당 글은 삭제된 상태다.

이에 대해 남보라 소속사 측은 "팬들 중에 남보라의 찌라시를 보고 걱정해 메시지를 보냈던 것 같다"라면서 "앞서 상처를 받은 적이 있어 걱정말라는 의미로 글을 올린 것"이라고 밝혔다.

남보라는 웹드라마 '스파크'에 출연 중이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