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걸스피릿' 유지 무대 어땠길래…서인영 "말도 못할 정도" 특급 칭찬

입력 2016-08-03 11:35:12 | 수정 2016-08-03 11:35:12
글자축소 글자확대
걸스피릿 유지
걸스피릿 유지 /  JTBC 제공기사 이미지 보기

걸스피릿 유지 / JTBC 제공


걸그룹 베스티의 메인보컬 유지의 무대가 화제다.

2일 밤 방송된 JTBC '걸스피릿'에서는 '각자에게 힘을 주는 응원가'라는 경연 주제로 베스티의 유지와 스피카 보형, 에이프릴 진솔, 레이디스코드 소정, 혜미, 라붐 소연이 출연해 노래 대결을 펼쳤다.

이날 유지는 첫 번째 무대에 올라 팝가수 휘트니 휴스턴의 'I Have Nothing'을 열창했다. 유지는 시원시원한 가창력을 선보이며 많은 청중들을 사로잡았다.

유지의 무대를 본 탁재훈과 장우혁은 "자기가 할 수 있는 걸 다 한 것 같다, 최고의 무대였다"며 극찬을 했다.

서인영은 "유지의 무대를 보고 입이 딱 벌어졌다. 말을 못하겠다"며 특급 칭찬을 했다.

유지는 "1위는 난생 처음"이라며 눈물을 글썽였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