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라디오스타' 경리 "父보다 3살 어린 탁재훈, 나한테 시비 걸어…"

입력 2016-08-04 08:53:32 | 수정 2016-08-04 09:30:09
글자축소 글자확대
라디오스타 경리기사 이미지 보기

라디오스타 경리


나인뮤지스 경리가 탁재훈을 언급했다.

3일 방송된 MBC '황금어장 라디오스타'에 게스트로 출연한 경리는 Mnet '음악의신2' 탁재훈과의 에피소드를 밝혔다.

경리는 "처음에는 탁재훈의 성격을 전혀 몰랐다. 또 아재개그도 싫어하기 때문에 탁재훈이 TV에 나오면 채널을 돌렸다"며 "쉬는 시간마다 나한테 시비를 걸더라"고 폭로해 웃음을 자아냈다.

앞서 한 인터뷰에서 그는 "'음악의신2' 출연 제안을 받자마자 곧바로 '하겠다'고 했다"며 "내 엉뚱한 모습을 보여주고 싶었기 때문"이라고 출연 이유를 설명한 바 있다.

특히 "박준수 PD님은 생각보다 너무 반듯한 사람이라 놀랬다"며 "탁재훈은 저희 아버지보다 세 살 어리지만 현장에서는 누구보다 재밌는 사람"이라고 전해 눈길을 끌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