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밀정' 한지민 "송강호, 너의 영화라고…" 신성록은 '질투'

입력 2016-08-04 11:31:04 | 수정 2016-08-04 15:15:03
글자축소 글자확대
영화 '밀정' 신성록 송강호 한지민 /사진=최혁 기자기사 이미지 보기

영화 '밀정' 신성록 송강호 한지민 /사진=최혁 기자


배우 한지민이 선배 송강호와 연기 호흡을 맞춘 소감을 전했다.

4일 서울 강남구 CGV 압구정에서 워너브라더스의 첫 한국 제작 영화 '밀정'의 제작보고회가 진행됐다.

한지민은 영화 '밀정'에서 홍일점으로 '부러운 근무환경'을 자랑했다. 작품에 출연하는 배우들만 송강호, 공유, 신성록 등이 있다.

그는 "홍일점이라는 것이 좋기도 한데 촬영 전에는 외롭겠다는 생각을 했었다"라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한지민은 "걱정을 안고 촬영을 들어갔는데 다 날 남자처럼 대하더라. 첫 촬영을 중국에서 해서 빨리 친해지는 계기가 됐다"라고 설명했다.

특히 한지민은 "송강호 선배님이 조언을 많이 해주셨다. '너의 영화'라고 하더라"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신성록은 "워낙 좋은 말씀을 많이해 주셨지만, 그런 말은 안하셨다"라고 아쉬움을 드러냈다.

영화 '밀정'은 1920년대 일제강점기, 조선인 출신 일본경찰 이정출은 무장독립운동 단체 의열단의 뒤를 캐라는 특명으로 의열단의 리더 김우진에게 접근하고 서로의 정체와 의도를 알면서 속내를 감춘 채 숨막히는 암투와 회유, 교란 작전을 그린 작품이다. 김지운 감독이 메가폰을 잡고 송강호, 공유, 한지민, 신성록, 엄태구 등이 출연한다. 9월 개봉 예정.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POLL

손학규 고문이 누구와 손을 잡는 게 가장 어울린다고 보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