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오승환, 시즌 9호 세이브 성공 "평균자책점 2.06"

입력 2016-08-06 11:55:15 | 수정 2016-08-06 11:55:15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 트위터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 트위터



오승환이 시즌 9호 세이브에 성공했다.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 오승환은 6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세인트루이스 부시 스타디움에서 열린 미국 프로야구(MLB) 애틀랜타 브레이브스와 홈경기에 1-0으로 앞선 9회초 등판했다.

1이닝 1탈삼진 무실점을 기록한 오승환은 4일 신시내티 레즈전 이후 이틀 만에 세이브를 추가해 시즌 9호 세이브를 올렸다.

더불어 오승환은 평균자책점을 2.06으로 낮췄다.

앞서 세인트루이스 선발 하이메 가르시아는 8이닝 3피안타 11탈삼진 1볼넷 무실점으로 호투를 펼쳤고, 오승환은 한 점차 리드를 지키기 위해 마운드에 올랐다.

첫 타자 엔더 인시아테는 내야수 직선타로 처리했다. 이어 고든 베컴은 3볼-1스트라이크에서 다시 직구를 던져 중견수 뜬공으로 처리했다.

마지막 타자는 애틀랜타 중심 타자 프레디 프리먼이었다. 오승환은 8구까지 가는 대결 끝에 프리먼을 슬라이더로 헛스윙 삼진 처리했다.

한편 세인트루이스는 1-0으로 승리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POLL

손학규 고문이 누구와 손을 잡는 게 가장 어울린다고 보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