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무한도전-두근두근 다방구' 양세형도 놀란 광희 추격전 모습 공개

입력 2016-08-06 14:49:00 | 수정 2016-08-06 14:49:00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MBC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MBC



'무한도전-두근두근 다방구' 게임 모습이 공개된다.

6일 오후 방송될 MBC '무한도전'에서는 본격적인 '두근두근 다방구' 게임이 시작될 예정이다.

지난 주 '무한도전' 방송에서는 이름점, 사주 궁합, 타로카드 등을 참고한 뒤 파트너 선택을 통해 유재석-박명수, 정준하-하하, 양세형-광희가 각각 팀을 이루게 됐다.

추격전 에이스로 떠올랐던 광희는 이번 다방구 게임에서도 능숙하게 양세형을 리드해나갔다. 심박수를 올리는 색다른 방법을 소개하는 것은 물론, 추격전 동선을 정확하게 파악하고 있는 광희를 보며 파트너 양세형은 감탄했다는 후문이다.

광희를 향한 외사랑 커플 유재석&박명수는 심박수를 유지하기 위해 동분서주하면서도 사이사이에 만담을 선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각 팀이 돌아가며 술래를 맡으며 세 라운드로 진행되는 '두근두근 다방구'에서는 지난 방송에서 확인했던 커플 타로의 결과가 딱 맞아 떨어진 팀이 등장하기도 했다. 과연 최고의 궁합을 선보이며 휴가를 얻어낼 팀은 누가 될지 이번 주 방송에서 공개된다.

한편 이날 '무한도전'에서는 무한뉴스를 통해 정형돈의 하차 소식을 알린다.

'무한도전'은 6일 오후 공식 트위터를 통해 "정형돈의 하차 소식을 전하는 '무한뉴스' 오늘 저녁 6시 20분 시작합니다"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무한뉴스 스튜디오에 앉아있는 정준하, 하하, 유재석, 박명수, 광희의 모습이 담겼다. 이들은 다소 침통한 표정을 짓고 있어 눈길을 끌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POLL

손학규 고문이 누구와 손을 잡는 게 가장 어울린다고 보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