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아이가 다섯' 임수향, 안우연에 이별 통보…"싫증났다"

입력 2016-08-07 10:54:10 | 수정 2016-08-07 10:55:32
글자축소 글자확대
'아이가 다섯' 임수향, 안우연/사진=KBS2 ‘아이가 다섯’ 방송화면기사 이미지 보기

'아이가 다섯' 임수향, 안우연/사진=KBS2 ‘아이가 다섯’ 방송화면


‘아이가 다섯’ 임수향이 안우연에게 이별을 선언했다.

6일 방송된 KBS2 주말드라마 ‘아이가 다섯’에서는 장진주(임수향 분)가 김태민(안우연 분)에게 전화로 이별을 전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장진주는 김태민에게 전화로 “네가 실증났다. 이제 그만 만나자”며 눈물을 흘리며 말했다.

이에 당황한 김태민은 “지금 헤어지자고 했냐”며 “지금까지 잘 만났는데 갑자기 왜이러냐. 너 있는 곳으로 가겠다”고 외쳤다.

그럼에도 장진주는 “오지마, 와도 안 만날 거야”라는 말을 남기고 전화를 끊었고 결국 오열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POLL

손학규 고문이 누구와 손을 잡는 게 가장 어울린다고 보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