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백지영, 이 정도면 연예계 공식 '보살님'…'아는형님' 이상민과 악연 종결

입력 2016-08-07 15:14:48 | 수정 2016-08-07 16:32:21
글자축소 글자확대
백지영, '아는형님' 출연
이상민 보증 사건 내막 공개
'아는형님' 백지영 이상민기사 이미지 보기

'아는형님' 백지영 이상민


가수 백지영과 이상민이 과거의 악연을 털어냈다.

지난 6일 방송된 JTBC ‘아는 형님’ 36회에는 개그맨 김준호와 가수 백지영이 출연했다.

이날 김준호는 교실 문을 열자마자 과한 설정과 파격적인 비주얼로 형님들을 웃게 만들었다. 백지영 역시 자신을 발라드의 여왕이라 소개하며 시선을 사로잡았다.

백지영은 비희망 짝꿍으로 이상민을 지목해 교실을 술렁이게 했다.

백지영은 “이상민과 멀어지게 된 후 처음으로 방송을 같이하는 것”이라며 어렵게 말문을 열었다.

과거 이상민이 사업 실패로 채무에 시달리게 됐을 때 백지영까지 곤욕을 치른 적이 있기 때문.

이상민은 “지영이에게 발라드로 전향하라고 제안한 뒤, ‘사랑 안 해’의 프로듀싱까지 맡았는데 그런 일이 생겨 미안하다”고 고백했다.

얽히고설킨 이상민의 이야기가 끝나자, 백지영은 다시는 보증을 서지 않겠다는 마음으로 ‘사랑 안 해’를 열창하며 화해의 분위기를 연출했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 김준호는 슬랩스틱의 진수, ‘맞는 연기’를 여러 버전으로 선보인다. 기상천외한 방법에 아는 형님 멤버들 모두가 김준호를 따라잡으려 애썼고, 이에 역대급 명장면이 탄생했다는 후문이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