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더바디쇼4' 채정안 "재활 혹은 치료 목적 운동만 해 왔다" 고백

입력 2016-08-08 14:35:39 | 수정 2016-08-08 15:43:21
글자축소 글자확대
'더 바디쇼4' 채정안 /사진=변성현 기자기사 이미지 보기

'더 바디쇼4' 채정안 /사진=변성현 기자


'집순이' 채정안이 운동전문프로그램 '더 바디쇼4'의 MC로 나선다.

8일 서울 마포구 CJ E&M센터에서 온스타일 '더 바디쇼4' 제작발표회가 진행됐다. 이날 행사에는 채정안, 이미도, 스테파니, 이세영, 원정우 PD가 참석했다.

채정안은 타고난 몸매와 미모로 여성들의 '워너비'로 인정받고 있는 배우. 그러나 운동이라고는 '1'도 안하고 있었던 것.

채정안은 "생각지도 못했다"라면서 MC로 발탁된 소감을 전했다. 그는 "살아야 하기 때문에 필라테스를 주중 몇 회씩 해왔다. 재활 혹은 치료에 필요한 운동을 했다"라고 밝혔다.

'더 바디쇼4'는 전 시즌보다 더 리얼하고 트렌디한 바디 팁과 예능감을 더해 시청자들이 자신의 바디 상태에 맞는 솔루션을 찾는 바디 전문 프로그램이다. 오는 11일 밤 8시40분 첫 방송 된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