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윤정수, 파산 후 대반전…김숙 "여자 잘 들어온 덕에"

입력 2016-08-08 15:48:05 | 수정 2016-08-08 15:48:05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가상 부부 윤정수 김숙이 동반 화장품 CF를 찍었다.

최근 녹화를 진행한 JTBC '님과 함께 시즌2-최고의 사랑'에서는 윤정수 김숙 부부가 화장품 CF를 찍는 모습이 그려졌다.

오랜만의 광고 촬영에 한껏 들뜬 윤정수는 옷을 쫙 빼입고 선글라스 끼며 몸치장에 애썼다. 그 뿐 아니라 일명 ‘배우 의자’까지 직접 챙겨 촬영장에 나타나는 등 스타 놀이에 푹 빠진 모습을 보였다.

본격적인 촬영이 시작되자 한 차례 화장품 광고를 찍어본 경험자 김숙은 남편 윤정수 옆에서 쉴 새 없이 포즈나 표정에 대한 코치를 하기 시작했다. 이에 초보 모델 윤정수는 민망해하면서도 아내의 조언을 받아 다양한 포즈를 소화했다.

김숙은 수많은 카메라 앞에서 광고 촬영을 하는 윤정수를 지켜보다 “집안에 여자가 잘 들어온 덕분에 화장품 광고를 찍는 거다”라며 자화자찬을 늘어놔 웃음을 자아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POLL

새로 자동차를 구입할 경우 어느 나라 제품을 선호하십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