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배우 김성은, '비정규직 특수요원' 출연 확정…3년만의 복귀

입력 2016-08-09 13:22:45 | 수정 2016-08-09 13:22:45
글자축소 글자확대
김성은 '비정규직 특수요원' 출연 확정기사 이미지 보기

김성은 '비정규직 특수요원' 출연 확정


배우 김성은이 영화 '비정규직 특수요원'(배급 ㈜이수C&E, 제공/제작 ㈜스톰픽쳐스코리아, 감독 김덕수)으로 컴백한다.

9일 김성은의 소속사 가족액터스측은 "김성은이 영화 '비정규직 특수요원'에 캐스팅 됐다"고 밝혔다.

영화 '비정규직 특수요원'은 보이스피싱으로 날아간 국가안보국 예산을 찾기 위한 비정규직 국가안보국 내근직 요원과 지능범죄수사대 형사의 예측불허 잠입 작전을 그린 영화로, 배우 강예원과 한채아의 캐스팅으로 화제몰이를 하고 있는 기대작이다.

김성은은 이혼 후 딸의 양육비를 벌기 위해 보이스피싱에 나섰지만 죄책감에 양심의 가책을 느끼는 직원 ‘은정’ 역을 맡아 인간적인 면모를 가진 감초 캐릭터로 활약할 예정이다.

평소 밝고 긍정적인 매력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배우 김성은이 2013년 영화 '밤의 여왕' 이후 3년 만에 스크린으로 연기 컴백에 나선다는 소식이 전해지자 많은 네티즌들의 기대가 높아지고 있다.

한편 김성은이 연기 변신에 나설 영화 '비정규직 특수요원'은 8월 중 크랭크인해 내년 초 개봉할 예정이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