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싸우자 귀신아' 김소현의 귀여움이 다 했다

입력 2016-08-09 10:32:30 | 수정 2016-08-09 10:32:30
글자축소 글자확대
'싸우자 귀신아' 김소현기사 이미지 보기

'싸우자 귀신아' 김소현

김소현이 ‘사랑둥이 귀신’으로 브라운관을 완벽하게 사로잡았다.

tvN 월화드라마 '싸우자 귀신아'(극본 이대일 / 연출 박준화)에서 좋아하는 마음을 서로 확인한 옥택연과 꽁냥꽁냥 로맨스로 달달한 모습들을 연이어 선보여 시청자들을 웃음짓게 만들고 있는 것.

지난 8일방송된 드라마 '싸우자 귀신아' 9회에서는 현지(김소현 분)와 봉팔(옥택연 분)이 서로를 향한 마음을 확인하며 설레어 하는 모습이 그려지는데 이어, 손끝만 스쳐도 두근두근한 표정과 부끄러운 모습들로 이제 막 시작하는 연인들의 모습들을 보여줘 보는 이들의 미소를 자아냈다.

특히 손깍지를 하고 극장 커플석에 앉아 다정하게 영화를 보기도 하고, 레스토랑에서 분위기있게 데이트를 하며 행복해 하지만, 이내 현지는 사람이 아닌 자신과 봉팔의 관계에 불안해 하는 마음이 고스란히 전해져 안쓰러운 마음을 들게 하기도.

한편 김소현은 밝고 사랑스러운데다가 극히 인간적인 마음을 지닌 귀신 ‘현지’를 무서운 캐릭터 소화력으로 완벽하게 구현해내고 있는가 하면, 변화하는 현지의 감정을 다양한 표정과 톤으로 디테일하게 표현하며 생동감 넘치는 연기로 안방에 큰 즐거움을 안기고 있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POLL

새로 자동차를 구입할 경우 어느 나라 제품을 선호하십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