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펜싱 에페 금메달 박상영, 모델 부럽지 않은 국가대표 유니폼 자태

입력 2016-08-10 09:55:47 | 수정 2016-08-10 11:10:01
글자축소 글자확대
펜싱 에페 금메달 박상영
펜싱 에페 금메달 박상영기사 이미지 보기

펜싱 에페 금메달 박상영


펜싱 대표팀 막내 박상영이 금메달 사냥에 성공했다.

10일(한국시간) 브라질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파크 카리오카 아레나3에서 열린 2016 리우 올림픽 남자 펜싱 에페 개인전 결승전에서 박상영은 헝가리의 제자 임레를 15-14로 꺾고 승리했다.

박상영은 10-14로 뒤지는 위험한 상황에서 5점을 연속 뽑아내며 승리를 거머쥐어 한국 팬들의 환호를 자아냈다.

박상영은 지난 7일 자신의 SNS에 "대한민국 펜싱 화이팅. 잘하고 오자. 내가 언제 또 이런 무대 서보겠어. 즐기자"라는 글과 함께 펜싱 대표팀과 찍은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 박상영은 모델 못지 않은 자태로 국가대표 유니폼을 완벽하게 소화해내 눈길을 끌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