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구르미 그린 달빛' 태항호, 16살 연하 김유정과 귀여움 맞대결?

입력 2016-08-11 09:00:57 | 수정 2016-08-11 09:00:57
글자축소 글자확대
'구르미 그린 달빛' 태항호기사 이미지 보기

'구르미 그린 달빛' 태항호


배우 태항호가 KBS 새 월화드라마 <구르미 그린 달빛> 촬영 현장을 공개했다.

KBS 새 월화드라마 <구르미 그린 달빛>(극본 김민정, 임예진/연출 김성윤, 백상훈/제작 구르미그린달빛 문전사, KBS미디어)에서 김유정(홍라온 역)의 절친한 동료이자 지독한 노안의 내관 ‘도기’역을 맡은 태항호의 첫 촬영 현장이 공개돼 네티즌들의 관심을 모으고 있다.

공개된 사진 속 태항호는 러블리한 반전 매력을 뽐내며 즐거운 표정으로 스텝들과 대화를 나누고 있는 모습이다. 특히 환한 웃음을 띄운 얼굴에서 화기애애한 촬영장 분위기를 엿볼 수 있어 눈길을 끈다.

그간 드라마 SBS <괜찮아 사랑이야>, MBC <전설의 마녀>, SBS <피노키오>, KBS <부탁해요 엄마>, MBC <내일도 승리> 등을 통해 강렬한 존재감으로 시청자들의 눈도장을 톡톡히 받은 태항호가 김유정과의 16살의 나이차를 뛰어넘는 ‘절친 케미’를 선보일 것으로 알려져 방송 전부터 기대를 더하고 있다.

한편 태항호가 감초 연기를 선보일 KBS 새 월화드라마 <구르미 그린 달빛>은 8월 22일 밤 10시 첫 방송될 예정이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POLL

가상화폐 거래소 폐쇄, 어떻게 생각하세요?

유치원·어린이집 영어수업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한·일 위안부 합의 재협상,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