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청춘으로 돌아갈 기회"…김창완밴드, 파주포크페스티벌 첫 출연

입력 2016-08-11 15:56:24 | 수정 2016-08-11 15:56:24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산울림' 김창완이 이끄는 김창완밴드가 파주포크페스티벌에 첫 출연한다.

김창완은 오는 9월 3일 임진각 평화누리에서 열리는 2016파주포크페스티벌을 앞두고, 요즘 안팎으로 어렵고 힘든 이웃들에게 ‘유아독존(唯我獨尊)’이라는 심도있는 힐링메시지를 전했다.

1977년 산울림으로 데뷔, 2008년 활동 중단이후에도 김창완밴드로 끊임없이 팬들과 소통을 해오며 공감대를 형성하고 있는 김창완은 “힘내라는 상투적인 힐링 메시지나 100명의 선생님들이 던지는 공허한 가르침보다 절실한 것은 자신을 찾고자하는 스스로의 열망”이라고 전했다.

또한 세대를 초월한 신·구세대 팬들에게 포크음악으로의 동반 여행을 제안했다.

김창완은 "페스티벌은 여행이다. 많은 사람들이 함께 모인다는 의미도 있으며, 자기를 향해가는 발걸음이다. 이번 파주포크페스티벌에서도 지나갔던 자신의 청춘을 만나고 또 다른 자신을 만나며, 다른 사람에게 다가갈 수 있는 기회도 될 것"이라고 강한 기대감을 표했다.

이어 "포크 음악은 음악이기 이전에 그 나라의 언어와 문화, 풍습과 더 깊은 관련이 있다. 우리의 정서를 우리 고유의 언어와 우리 고유의 선율로 담아내는 것"이라며 "우리의 음악이 한류를 일으키고 있는 것은 우리 정서에 공감하는 사람들이 많아진다는 뜻이고 문화입국의 면면"이라고 포크예찬론을 펼쳤다.

한편 김창완은 2016파주포크페스티벌에서 가족들과 함께 즐길 수 있는 레퍼토리로 차별화를 선보일 예정이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