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태국 후아힌 유흥가서 폭발사고, 1명 사망 19명 부상…한국인 피해 있나

입력 2016-08-12 15:01:25 | 수정 2016-08-12 16:27:11
글자축소 글자확대
태국 폭발 사고 1명 사망·19명 부상 /사진=JTBC 방송 캡쳐기사 이미지 보기

태국 폭발 사고 1명 사망·19명 부상 /사진=JTBC 방송 캡쳐


태국의 유명 관광지에서 폭탄이 잇따라 터져 1명이 사망하고 19명이 부상을 입었다.

11일(현지 시각) 태국 언론에 따르면 이날 오후 11시경 태국 남서부 해변도시 후아힌의 유흥가에서 30여분 간격으로 두 차례 폭발이 일어났다.

이 사고로 현지인 사망자 1명, 부상자 19명이 발생했다. 부상자에는 외국인 7명도 포함됐다. 외교부는 12일 현재 우리 국민 피해는 확인된 바 없다고 밝혔다.

주 태국 한국대사관 관계자는 연합뉴스에 "날이 밝는 대로 현지 경찰 당국 등을 대상으로 한국인 피해가 있는지 확인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태국 경찰은 폭발물의 종류와 동기 등 자세한 사건 경위를 조사 중이다. 이번 공격이 종교적 혹은 정치적 테러인지는 알려지지 않았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