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슈퍼맨이 돌아왔다' 소을·다을 남매의 이정재 삼촌 조련법

입력 2016-08-12 16:48:10 | 수정 2016-08-12 16:57:34
글자축소 글자확대
'슈퍼맨이 돌아왔다' 이정재 소을 다을 남매기사 이미지 보기

'슈퍼맨이 돌아왔다' 이정재 소을 다을 남매


소을-다을 소다 남매가 배우 이정재를 조련한다.

오는 14일 방송될 KBS 2TV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퍼맨’) 142회에서는 ‘육아 상륙 작전’이 방송된다.

이중 소을-다을 소다 남매가 영화 ‘인천 상륙 작전’ 무대 인사 일정 차 부산으로 향한 이범수를 응원하기 위해 ‘범수 서포터즈’를 결성, 부산에 방문한다. 이 가운데 소다 남매가 아빠의 동료 배우 이정재와 만났다고 알려져 관심이 집중된다.

이날 소다 남매는 부러움의 대명사가 됐다. 바로 톱스타 이정재가 배우의 카리스마를 내려놓고 평범한 동네 삼촌을 자처하며 소다 남매만을 위한 애교둥이로 변신한 것. 특히 이정재는 소다 남매의 움직임 하나하나에 하트 눈빛을 장전하며 조카 바보의 면모를 드러냈다.

다을은 이정재의 뜨거운 눈빛에 부담을 느끼며 눈길을 거부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이정재는 다을의 마음을 사로잡기 위해 깜찍 윙크를 발사하며 각종 앙증맞은 표정까지 섭렵, 각양각색의 애교 퍼레이드를 펼쳐 현장에 있던 모든 이들을 다을에 빙의하게 만들었다는 후문. 이정재를 단숨에 애교 둥이로 만든 소다 남매와 이정재의 만남에 기대가 한껏 증폭된다.

한편,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 143회는 오는 14일 오후 4시 50분에 방송된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