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조인성이 뜬다…배성우와 친분으로 '씨네타운' 전격 출연

입력 2016-08-16 10:26:43 | 수정 2016-08-16 16:12:43
글자축소 글자확대
씨네타운 조인성
씨네타운 조인성기사 이미지 보기

씨네타운 조인성


배우 조인성이 '박선영의 씨네타운'에 출연을 예고했다.

16일 오전 11시 방송되는 SBS 파워FM (107.7MHz) ‘박선영의 씨네타운’(이하 씨네타운)에 조인성이 게스트로 출연한다.

씨네타운은 현재 리우올림픽으로 자리를 비운 박선영 아나운서 대신 배우 배성우가 진행 중이다. 조인성은 배성우와의 친분으로 본인이 먼저 출연하겠다는 의사를 밝혔다.

배성우는 최근 촬영을 마친 한재림 감독의 영화 ‘더 킹’을 찍으며 함께 출연하는 조인성과 친해졌다고 전했고, 조인성은 "성우형이 진행하는 라디오 출연하고 싶다. 첫날 가면 되느냐"고 물으며 먼저 적극적으로 출연의사를 밝혔다는 후문이다.

또한, 배성우는 스폐셜 디제이 방송 첫 방송이 끝나갈 무렵 "조인성씨가 조금전에 마침 전화가 왔다. 잘 하라고 하더라"라고 통화내용까지 전했고, 씨네타운의 조인성 출연도 예고했다. 이 외에도 배우 조정석과 박성웅도 깜짝 응원 메세지로 배성우를 놀라게 했다.

조정석은 "저희 형님 아주 잘 하실거다. 세상 세상 이렇게 재밌는 분이 없다"며, "가만히 듣다보면 배성우 씨의 매력에 흠뻑 빠지게 될거다. 문자 많이 보내주시고 참여 많이 해달라"고 당부했고, 박성웅은 "배성우씨가 보기엔 좀 무서워 보여도 순수한 남자다. 라디오 DJ도 잘할거다" 응원하며 마지막엔 "배성우의 씨네타운 파이팅! 역시 DJ는 배성재"라고 외쳐 웃음을 자아냈다.

뿐만 아니라 배우 박정민, 배우 정경호 역시 문자메시지로 그를 응원해 ‘남자들에게 더!! 인기있는 의리남’임을 증명했다.

2주간 배성우가 진행하는 씨네타운은 오전 11시~ 12시(월~토) SBS 파워FM (107.7MHz)에서 방송되고, 조인성이 출연하는 8월 16일 화요일 역시 보는 라디오로 방송돼 두 사람의 케미를 직접 확인할 수 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