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구르미 그린 달빛' 박보검 "김유정 사극 선배, 함께 할 수 있어 영광"

입력 2016-08-18 14:45:35 | 수정 2016-08-18 17:47:37
글자축소 글자확대
'구르미 그린 달빛' 박보검 김유정 /사진=변성현 기자기사 이미지 보기

'구르미 그린 달빛' 박보검 김유정 /사진=변성현 기자


배우 박보검이 왕세자의 로맨스를 들고 안방극장을 찾는다.

18일 서울 영등포 타임스퀘어에서 KBS 2TV 새 월화드라마 ‘구르미 그린 달빛’(연출 김성윤, 백상훈, 극본 김민정, 임예진, 제작 구르미그린달빛 문전사, KBS미디어)의 제작발표회가 진행됐다.

박보검은 올해 초 종영된 드라마 '응답하라 1988' 출연으로 20대 남자배우 중 '대세'로 떠올랐다. 오랜 고민 끝에 선택한 작품은 청춘 사극 '구르미 그린 달빛'.

작품에서 박보검은 쇠락해가는 조선의 마지막 왕세자 이영 역을 맡았다. 사랑스러운 위장내시 홍라온(김유정)과 풋풋한 설렘을 안방극장에 전할 계획이다.

이날 행사에 참석한 박보검은 "대본을 받고 정말 재밌어서 꼭 하고 싶다는 생각을 했다. 캐스팅 됐을 때 좋게 봐주셔서 영광이라고 생각했다"라며 "김유정은 사극 선배라 함께할 수 있음에 감사했다"라고 캐스팅 소감을 전했다.

'구르미 그린 달빛'은 왕세자와 위장내시의 예측불가 궁중 로맨스다. 섬세하고 아름다운 연출력으로 정평이 난 ‘연애의 발견’의 김성윤 PD와 ‘태양의 후예’의 백상훈 PD가 공동 연출을 맡아 더욱 기대를 모으고 있다. 박보검, 김유정, 진영, 채수빈, 곽동연 출연, 오는 22일 밤 10시 첫 방송된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POLL

손학규 고문이 누구와 손을 잡는 게 가장 어울린다고 보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