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오승은, '택시'서 이혼 내막 밝힌다…엄마 똑 닮은 붕어빵 딸도 재조명

입력 2016-08-19 11:34:40 | 수정 2016-08-19 11:34:40
글자축소 글자확대
오승은 이혼
오승은 이혼 / 사진 = KM 엔터테인먼트기사 이미지 보기

오승은 이혼 / 사진 = KM 엔터테인먼트


배우 오승은이 결혼 6년 만인 지난 2014년 이혼한 사실이 뒤늦게 알려진 가운데 엄마의 유전자를 그대로 물려받은 딸 채은, 리나가 뮤직비디오 배우로 나섰다.

오승은은 고향인 경산 인근에 카페를 운영하며 자선 공연을 하다 마음이 맞는 멤버들로 밴드 ‘오즈’를 결성, 활동 중이다. 6월 초 발표한 신곡 ‘시절’의 뮤직비디오에 두 딸이 출연한다.

뮤직비디오에서도 오승은의 딸 역할을 맡은 채은과 리나는 깜찍한 모습으로 촬영장에 훈풍을 불렀다는 후문.

오승은은 음반, 연기 활동을 병행할 예정이며 이번 컴백을 직접 디렉팅하는 등 복귀 열의가 뜨겁다. 오승은 측은 "성격차이로 인해 합의 이혼했으며, 이혼과 관련해 자세한 내막은 '택시'를 통해 밝힌다"고 전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