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김선우, 리우올림픽 근대5종 여자부 최종 14위 기록

입력 2016-08-20 11:55:29 | 수정 2016-08-20 11:55:29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방송화면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방송화면



김선우가 리우올림픽 근대5종 여자부 경기에서 최종 14위를 기록했다.

김선우는 20일(한국시간) 브라질 리우의 데오도루 경기장에서 열린 근대 5종 여자부 경기에서 수영-펜싱-승마-복합(육상·사격)경기 점수 합계 1천305점을 획득, 참가선수 36명 중 14위에 이름을 올렸다.

전날 펜싱 랭킹라운드에서 196점을 기록했던 김선우는 펜싱 보너스라운드에서 1점을 보태 197점으로 22위가 됐다.

승마에서는 2위로 300점을 보탰지만, 수영에서 2분 16초 06으로 14위(292점), 육상과 사격을 합친 복합경기에서 13분 4초 28로 20위(516점)를 기록했다.

금메달은 1천372점으로 올림픽 신기록을 세운 클로이 에스포지토(호주)에게 돌아갔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