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미국 찾은 ‘무한도전’, 도산 안창호 가족과의 특별한 시간 공개

입력 2016-08-20 14:09:32 | 수정 2016-08-20 14:15:32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무한도전 홈페이지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무한도전 홈페이지



‘무한도전’이 도산 안창호의 발자취를 따라간다.

20일 오후 방송되는 MBC ‘무한도전’에서는 멤버들이 미국 캘리포니아의 캠핑 성지 조슈아트리 국립공원을 찾아간 ‘무한도전’ 멤버들의 모습이 전파를 탈 예정이다.

이날 ‘무한도전’ 멤버들은 아름다운 자연경관으로 캠핑 마니아들이 자주 찾는 이곳에서 바비큐 파티를 하고 밤하늘의 별을 바라보며 캠핑의 낭만을 즐기는 모습이 공개된다.

또한 앞서 진행된 녹화에서 ‘무한도전’ 멤버들은 LA하면 빼놓을 수 없는 한인 타운과 할리우드 명예의 거리를 돌아보는 LA K-타운 투어를 했다. 투어라는 말에 한껏 들뜬 멤버들도 시간이 지날수록 정체를 알 수 없는 투어코스에 지칠 대로 지쳐가고 깜짝 미션까지 더해져 원성을 샀다. 과연 LA K-타운 투어의 정체는 무엇일지 방송을 통해 공개된다.

한편 ‘무한도전’ 멤버들은 조국의 독립을 위해 평생을 바친 도산 안창호의 발자취를 따라가 보는 시간을 가졌다. 도산 안창호는 일제 강점기 미국으로 건너가 한인단체를 조직하고 빼앗긴 나라를 되찾기 위해 독립자금을 모은 독립운동의 아버지이다.

‘무한도전’ 멤버들은 도산 안창호의 가족들을 만나 특별한 시간을 보냈으며, 가족들은 도산의 손길이 묻어있는 유품과 독립운동의 역사가 고스란히 담겨진 태극기를 공개하기도 했다.

도산 안창호의 이야기를 담은 ‘무한도전’은 금일 오후 6시20분 방송된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