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불후의명곡' 효린, "이영현 무대, 정말 무섭다"

입력 2016-08-20 19:16:42 | 수정 2016-08-20 19:16:42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방송화면/불후의명곡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방송화면/불후의명곡



'불후의명곡' 효린이 이영현에 대한 두려움을 드러냈다.

20일 오후 방송된 KBS 2TV '불후의 명곡-전설을 노래하다'(이하 '불후의 명곡')에서는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7인의 디바' 특집이 전파를 탔다.

이날 '불후의명곡' MC 정재형은 효린이 “‘불후의 명곡’ 1회 우승자”라고 언급했다. 효린은 “그 때 이후 우승을 많이 못했다”며 “우승은 이제 포기했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효린은 이영현을 언급하며 "굉장히 무섭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효린은 "겉모습이 무섭다는 뜻이 아니라 리허설 무대를 봤는데 무대에서 뿜는 포스가 남다르다"고 감탄했다.

효린의 말에 이영현은 뿌듯한 미소를 보이며 "내가 3이라는 숫자를 굉장히 좋아한다. 3연승을 하고 싶다"며 각오를 다졌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POLL

새로 자동차를 구입할 경우 어느 나라 제품을 선호하십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